광고

순천시, '코로나19' 긴급복지 선정기준 완화

순천시 영업부진, 휴·폐업, 실직 등 위기가구 보호 총력

김두환기자 | 기사입력 2020/03/24 [12:28]

순천시, '코로나19' 긴급복지 선정기준 완화

순천시 영업부진, 휴·폐업, 실직 등 위기가구 보호 총력

김두환기자 | 입력 : 2020/03/24 [12:28]

▲ 허석 순천시장 


전남 순천시는 24일 코로나19 여파로 휴·폐업과 실직 등으로 고통 받고 있는 저소득 위기가구 보호를 위한 정부 기준변경에 따라 731일까지 한시적으로 선정기준이 확대 적용 된다고 밝혔다.

 

변경사항을 살펴보면 재산 및 금융재산기준 완화 동일한 사유로 인한 지원횟수 제한 폐지 지방자치단체별로 설치된 긴급지원심의위원회 활성화를 통해 지역별 탄력적 대응 등을 실시한다는 내용이다.

 

선정기준은 중소도시 기준 적용으로 재산이 기존 11800만원에서 16000만원으로, 소득기준은 변동 없이 중위소득 75% 이내 (2인가구 224만원), 금융기준은 5백만원 이내 가구가 해당된다.

 

또한, 금융재산 산정시 생활준비금 공제비율을 현행 중위소득 기준 65%에서 100%로 확대됨으로써 가구별로 금융재산 기준이 61만원 ~ 258만원 정도의 상승효과가 예상된다.

 

동일 위기 사유로는 2년 이내에 재 지원할 수 없던 것을 지원 가능하도록 개선하고, 통상 3개월까지 지원하던 것을 개별 가구의 생계 곤란이 지속되는 경우 긴급지원심의위원회 심의를 통해 연장 지원이 가능하도록 완화했다.

 

순천시는 이번 정부차원의 법적 기준 확대에 따라 3월부터 순천시 특수시책으로 진행중인 순천형 긴급 생활안정 지원기준도 상향 조정할 예정이다.

 

기준 상향 기준 조정 후에는 재산기준은 16000만원, 소득기준은 중위소득 80%이하(2239만원), 금융(현금포함)재산은 1500만원으로 책정된다.

 

순천시 관계자는 "이번 코로나19 대응 긴급복지제도 개선을 통해 실직, ·폐업, 질병·부상 등 위기상황으로 생계에 어려운 시민들이 적극적으로 보호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긴급복지 신청 및 기준완화 관련 문의사항은 여성가족과 희망복지지원팀순천형 긴급 생활안정자금 지원은 사회복지과(749-6242,6184)로 문의하면 된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포토뉴스
메인사진
"먹거리·볼거리 천국 여수"···여행자가 뽑은 한국 최고 여행지 1위 선정"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