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에 칼 겨눈 '공정위'···여수 경도개발사업서 수상한 자금 포착 조사 착수(종합)

특수목적법인(SPC)설립, 증권·생명보험 등 계열사 불법 대출 혐의..금융감독원·공정거래위원회 동시 자금흐름 추적..경도해양관광단지 조성사업 악영향 우려

김현주기자 | 기사입력 2021/09/23 [08:33]

미래에셋에 칼 겨눈 '공정위'···여수 경도개발사업서 수상한 자금 포착 조사 착수(종합)

특수목적법인(SPC)설립, 증권·생명보험 등 계열사 불법 대출 혐의..금융감독원·공정거래위원회 동시 자금흐름 추적..경도해양관광단지 조성사업 악영향 우려

김현주기자 | 입력 : 2021/09/23 [08:33]

 

▲ 미래에셋이 건설 중인 여수 경도해양관광단지 조감도. 

 

재계 사정의 칼로 불리는 공정거래위원회와 금융감독원이 미래에셋의 여수 경도개발사업과 관련해 수상한 자금 흐름을 포착하고 조사를 벌이고 있는 것으로 확인돼 파문이 일고 있다.

 

이들 기관은 미래에셋이 경도개발 과정에서 특수목적법인을 설립해 비계열사로 분류한 뒤 미래에셋증권과 생명보험 등 계열사 자금을 불법 대출한 혐의가 적용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미래에셋 측은 자금 조달 이전에 법무법인 4곳과 법률검토를 거쳤고 특수목적법인인 지알디벨롭먼트(GRD)가 비계열회사로 판정된 만큼 문제될 게 없다는 입장이다.

 

23일 미래에셋과 금융업계에 따르면 공정거래위원회는 최근 미래에셋 컨설팅과 미래에셋증권, 미래에셋보험 등에 자금조사를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공정거래위원회(공정위)는 미래에셋이 특수목적법인(SPC)을 세운 뒤 고의적으로 계열사 지정을 회피했는지 깊이 들여다보고 있다는 후문이다.

 

여기에 더해 금융감독원(금감원)도 공정위 조사 결과를 토대로 미래에셋 계열사들의 불법 대출 여부를 확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금감원과 공정위는 미래에셋의 자회사인 와이케이디벨롭먼트(YKD)가 경도개발 과정에서 편법이 있었는지 집중 캐묻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무엇보다 금감원은, 공정위가 GRD를 계열사로 인정하면 자본시장법· 보험업법 위반 혐의로 미래에셋증권과 생명보험에 제재할 가능성이 있어 여수 경도개발사업에도 악영향을 끼칠 것으로 관측된다.

 

현행 자본시장법과 보험업법은 유동성 리스크가 금융사로 전이되는 걸 막기 위해 보험사와 증권사는 대주주에 자금을 대출해주는 신용공여 행위를 금지하고 있다.

 

공정위는 YKD가 이 규정을 우회해 GRD를 통해 계열사인 미래에셋증권과 미래에셋생명보험으로부터 사업에 필요한 자금을 조달받은 게 아닌지 의심하고 있다.

 

박현주 미래에셋그룹 회장은 YKD20168월 설립하고 지분의 91.86%를 일가가 보유한 가족회사며 그룹의 지주사 역할을 하는 미래에셋 컨설팅의 자회사로 알려졌다.

 

실제 YKD는 여수경도 골프장과 콘도미니엄 등 종합레저시설 운영과 부동산 개발사업을 전담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미래에셋금융그룹은 GRD는 계열사가 아니라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미래에셋 관계자는 "부동산 개발은 대부분 SPC나 프로젝트 금융투자회사(PFV)를 이용하는 게 일반적이고 GRD에 대한 YKD의 의결권 비율은 20%밖에 안 된다"면서 "공정위에 이 부분을 충분히 소명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보다 앞서 여수경도개발사업은 전남개발공사가 추진하다 20171월 미래에셋 YKD가 소유권을 이전받아 64.5만평(2129000)15천억 원의 투자유치 기본협약을 체결했다.

 

복수의 여수시 관계자는 "특수목적법인은 통상 부동산 개발을 위해 설립된다"면서 "모회사의 연관성과 계약방식에 따라 판별되기 때문에 계열사로 볼 수도 있다는 일각의 주장은 억측"이라고 밝혔다.

 

한편 미래에셋은 여수 경도 일원 2.14(65만평)6성급 호텔과 리조트·골프장·상업시설·케이블카 등을 갖춘 아시아 최고 복합해양 관광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다.

 

또 경도 해양관광단지가 운영되는 2025년 이후에는 연간 385만 명이 넘는 국내외 관광객이 방문하고 3,816명의 고용효과와 2,050억원 가량의 생산유발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 기사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he Fair Trade Commission aimed at Mirae Asset... Started investigation of suspicious funds from the Yeosu Gyeonggido Development Project

Suspicion of establishment of a special purpose corporation (SPC) and illegal loans to affiliates such as securities and life insurance..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 and Fair Trade Commission tracking the flow of funds simultaneously. Concerns about adverse effects on the Gyeongdo Marine Tourism Complex construction project

Reporter Kim Hyun-joo

 

The Fair Trade Commission and the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 which are called the swords of the business world, have been confirmed to be investigating the suspicious flow of funds related to Mirae Asset's Yeosu Gyeonggido development project, causing a stir.

It is known that these institutions were charged with illegally lending funds to affiliates such as Mirae Asset Securities and Life Insurance after Mirae Asset established a special purpose corporation during the development process and classified it as a non-affiliate.

However, Mirae Asset said that there is no problem as it went through legal review with four law firms before raising funds and GRD, a special purpose corporation, was judged as a non-affiliate company.

According to Mirae Asset and the financial industry on the 23rd, the Fair Trade Commission announced that it is currently conducting a financial investigation into Mirae Asset Consulting, Mirae Asset Securities, and Mirae Asset Insurance.

Accordingly, it is said that the Fair Trade Commission (Fair Trade Commission) is deeply looking into whether Mirae Asset has deliberately avoided designation of affiliates after establishing a special purpose corporation (SPC).

In addition, the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 (FSS) is also known to be checking whether Mirae Asset affiliates have illegal loans based on the results of the FTC investigation.

In particular, the Financial Supervisory Service and the Fair Trade Commission are said to be intensively inquiring whether YK Development (YKD), a subsidiary of Mirae Asset, was expedient in the development of hardness.

Above all, if the FTC recognizes GRD as an affiliate, the FSS may impose sanctions on Mirae Asset Securities and Life Insurance on charges of violating the Capital Market Act and Insurance Business Act, which is expected to adversely affect the Yeosu Gyeonggido Development Project.

In order to prevent liquidity risk from transferring to financial companies, the current Capital Market Act and Insurance Business Act prohibit insurance companies and securities companies from lending funds to major shareholders.

The Fair Trade Commission suspects that YKD bypassed this regulation and obtained the necessary funds for its business from its affiliates Mirae Asset Securities and Mirae Asset Life Insurance through GRD.

Mirae Asset Group Chairman Park Hyun-joo established YKD in August 2016 and is known as a subsidiary of Mirae Asset Consulting, a family company in which the family owns 91.86% of the stake.

In fact, it is known that YKD is in charge of the operation of comprehensive leisure facilities such as golf courses and condominiums in Yeosu-Gyeong-do, as well as real estate development projects.

However, it is known that Mirae Asset Financial Group is adhering to its position that GRD is not an affiliate.

A Mirae Asset official said, “Most of the real estate development is done using SPCs or project financial investment companies (PFVs), and YKD’s voting right ratio to GRD is only 20%.” passed on

Prior to this, the Yeosu Gyeong-do development project was promoted by Jeonnam Development Corporation, and in January 2017, Mirae Asset YKD took over the ownership and signed a basic agreement to attract 1.5 trillion won of investment on an area of ​​645,000 pyeong (2129,000 m2).

An official from Yeosu city said that special purpose corporations are usually established for real estate development, and since they are determined according to the relationship of the parent company and the contract method, they can be viewed as affiliates.

Meanwhile, Mirae Asset plans to build Asia's best marine tourism complex with 6-star hotels, resorts, golf courses, commercial facilities, and cable cars on a 2.14㎢ (650,000 pyeong) area in Yeosu.

In addition, after 2025, when the Gyeonggido Marine Tourism Complex is operated, it is expected that more than 3.85 million domestic and foreign tourists will visit annually, employment of 3,816 people, and production inducement effect of about KRW 205 billion.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마칭페스티벌' 3년 만에 재개…추진위원 공개 모집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