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제가 사랑한 보물섬' 여수 연도···2022년 전남도 가고 싶은 섬 선정

2022년부터 2026년까지 5년간 50억 원 투입

이학철기자 | 기사입력 2021/09/23 [18:21]

'황제가 사랑한 보물섬' 여수 연도···2022년 전남도 가고 싶은 섬 선정

2022년부터 2026년까지 5년간 50억 원 투입

이학철기자 | 입력 : 2021/09/23 [18:21]

 

▲ 전라남도가 공모한 ‘2022년 가고 싶은 섬 가꾸기 사업’에 여수 남면 연도가 최종 선정됐다. (소리도 등대) 

 

전남 여수시는 23일 전라남도가 공모한 '2022년 가고 싶은 섬 가꾸기 사업'에 남면 연도가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공모 선정으로 250가구가 살고 있는 남면 연도에 내년부터 5년간 매년 10억 원씩 총 50억 원이 투입돼 살고 싶고 관광객이 찾고 싶은 아름다운 생태 관광지로 조성된다.


전라남도가 2015년부터 추진한 가고 싶은 섬사업은 공동화 되어가는 섬 주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고 가고 싶은 여행지로 가꾸는 섬 재생사업으로, 주민들이 직접 사업내용을 결정하고 추진하는 주민주도형 사업이다.

 

앞서 여수시는 화정면 낭도(2015), 삼산면 손죽도(2017)에 이어 세 번째로 남면 연도(2022)가 가고 싶은 섬 가꾸기 사업 공모에 선정됐다.

 

여수시는 황제가 사랑한 보물섬이라는 주제로 진시황이 불로초를 찾아 다녀간 기록과 연도만의 천혜의 절경과 먹거리 등 풍부한 보물을 결합해 사업계획을 수립했다.

 

특히 시는 전라남도의 공모 응모방침이 결정되기 전부터 신청 대상지로 5개 섬을 접수받아 외부 전문가로 구성된 자체평가위원을 구성해 남면 연도를 신청지로 결정했으며, 사업계획수립용역 지원, 발표자 교육 등 철저한 준비가 빛났다.

 

무엇보다 자연과 더불어 사는 친환경 생태 섬으로 가꾸어 가고자 하는 주민들의 의지가 강해 가장 성공적인 가고 싶은 섬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여수시 관계자는 "가고 싶은 섬 가꾸기 사업은 주민주도형 사업인 만큼 주민들과 충분히 소통하면서 주민들에게 최대한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 기사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easure Island Loved by the Emperor’ Yeosu Year.

5 billion won investment over 5 years from 2022 to 2026

Reporter Lee Hak-cheol

 

The city of Yeosu, Jeollanam-do announced on the 23rd that the year of Nam-myeon was finally selected for the ‘Island I want to visit in 2022’ contested by Jeollanam-do.

Through this competition, a total of 5 billion won will be invested in Nam-myeon, where 250 households live, and 1 billion won every year for 5 years from next year, and it will be created as a beautiful eco-tourism destination that tourists want to live and visit.
Jeollanam-do’s ‘Island to Go’ project, which has been promoted since 2015, is an island regeneration project that enhances the quality of life of island residents and makes it a destination they want to visit.

Previously, Yeosu City was selected as the third island gardening project contest in Nam-myeon (2022) after Hwajeong-myeon Nangdo (2015) and Samsan-myeon Sonjukdo (2017).

The city of Yeosu established a business plan by combining the records of Qin Shi-hwang's visit to Bulokcho, the natural beauty of Yeondo Bay and abundant treasures such as food, under the theme of "The Treasure Island Loved by the Emperor."

In particular, the city received five islands as target destinations before the decision on the application policy of Jeollanam-do was decided, and formed a self-evaluation committee composed of external experts to determine the year of Nam-myeon as the application site. has shone

Above all, it is expected that the island will become the most successful island to visit because of the strong will of the residents to develop it into an eco-friendly ecological island where they live in harmony with nature.

An official from Yeosu City said, "As the project to grow the island you want to go to is a resident-led project, we will do our best to promote the project so that it can provide maximum benefits to the residents while fully communicating with the residents."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청 로터리에 대형 크리스마스트리 불 밝혀
1/3
자치행정 많이 본 기사
Subquery returns more than 1 row
select uid,name,title,section,section_k,count+(select read_count from news_report where news_report.news_uid = ins_news.uid) as count from ins_news where (section='sc7' and wdate > 1636266143 ) order by count DESC,uid DESC LIMIT 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