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부영 2차·3차 분양가 산정 기준 악의적..공공임대 분양전환 개정 필요

김회재 국회의원 “공공임대아파트 분양 전환 시스템 전면 개정 필요...서민 내쫓는 고분양가 전환 안돼”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1/10/21 [17:36]

여수 부영 2차·3차 분양가 산정 기준 악의적..공공임대 분양전환 개정 필요

김회재 국회의원 “공공임대아파트 분양 전환 시스템 전면 개정 필요...서민 내쫓는 고분양가 전환 안돼”

고용배기자 | 입력 : 2021/10/21 [17:36]

 

▲ 여수 한 부영아파트 지하 주차장이 침수된 모습 

 

21일 국토교통위원회 국정감사장에서 공공임대 아파트 분양전환 제도의 전면 개정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10년 공공임대주택에 거주하는 시민들을 내쫓는 악의적 고분양가 산정을 제도적으로 방지해야 한다는 주장이다.

 

더불어민주당 김회재 의원(여수을)은 국가를 믿고 공공임대에 입주한 시민들의 고통을 국토부가 방임하고 있다며 강도 높게 비판했다.

 

김회재 의원은 여수의 부영 2차, 3차 아파트 분양가 산정이 악의적으로 높게 나타났다고 지적했다.

 

실제로 부영 2차와 3차 감정평가서를 보면, 비교 기준으로 같은 지역에 위치한 지웰 아파트를 선정했다.

 

지웰 아파트의 경우 거의 모든 세대가 바닷가 조망권을 확보하고 있고, 아파트 바로 앞으로 공원, 산책로, 해수욕장 등이 위치하고 있다. 또한 각종 식당과 레저 시설이 위치해 수요가 높은 지역이다.

 

반면 부영 2차, 3차 아파트는 지역만 같을 뿐 이러한 입지 조건을 가지고 있지 못하다.

 

단지 내 생활시설 또한 지웰은 회의실, 피트니스 센터, 북카페 등이 위치한 반면 부영은 경로당만 존재했다.

 

감정평가가 부영 2차, 3차 바로 옆에 있는 동일 건설사의 아파트인 부영 1차 아파트가 아닌 조건이 완전히 다른 지웰 아파트를 기준으로 설정한 것은 다분히 악의적이라는 평가이다.

 

부영 2, 3차 아파트 바로 옆에 위치한 부영 1차의 경우 분양가(24평형) 1억 9,542만원으로 부영 2, 3차 아파트 분양가 2억 4,525만원 대비 약 20% 정도 낮게 나타났다.

 

부영 2, 3차 아파트의 하자에 대한 건설사의 비용전가도 지적됐다.

 

주차장은 비가 올 때마다 누수를 겪고, 강수량이 조금만 많아도 하수 처리가 잘 되지 않아 침수가 지속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집안에서는 물이 새고, 곰팡이가 피고 있었다.

 

벽면 타일 하자 접수건만 1660여 세대 중 600건이 넘게 나타났다.

 

김회재 의원은 “단지 내 전체 입주민이 4,690명이나 계시고 10세 미만 아이들은 724명, 미성년자도 1,246명으로 전체 입주민의 27%를 차지한다”며 “우리 아이들이 이런 하자투성이 아파트에 비싼 돈을 주고 살게 해서는 안된다”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하자보수 비용 등을 분양가 산정에 반영하고, 감정평가에 문제가 있을 시 재평가가 이루어지도록 하고, 그 비용을 건설사가 부담하도록 하는 방안을 마련해야 한다”고 전하며 “악의적으로 고분양가를 책정하기 위해 감정평가를 실시한 건설사에 대해서는 처벌을 강화하도록 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 기사 전문.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Yeosu Booyeong 2nd/3rd pre-sale price calculation criteria Malicious.. Need to revise public rental sale conversion

Rep. Kim Hoe-jae “Public rental apartment sale conversion system A complete revision is necessary... It is impossible to convert high-sale prices to drive out the common people.”

reporter goYongbae

 

On the 21st, in a letter of audit from the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Committee, it was pointed out that a complete revision of the public rental apartment sale conversion system was necessary.

 

The argument is that it should be systematically prevented from maliciously calculating high sales prices that drive out citizens living in 10-year public rental housing.

 

Rep. Kim Hoe-jae (Yeo Su-eul)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strongly criticized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for neglecting the suffering of citizens who moved into public rentals with trust in the state.

 

Rep. Kim Hoe-jae pointed out that the calculation of the sale price of the 2nd and 3rd apartments in Booyeong in Yeosu was maliciously high.

 

In fact, looking at the 2nd and 3rd evaluations of Booyoung, the Gwell apartment located in the same area was selected as a comparison standard.

 

In the case of Gwell Apartments, almost all households have the right to a view of the beach, and parks, promenades, and beaches are located right in front of the apartment. It is also an area in high demand as it has various restaurants and leisure facilities.

 
On the other hand, Booyeong 2nd and 3rd apartment buildings have the same area only and do not have such location conditions.

 

Living facilities within the complex also existed in Gwell, where conference rooms, fitness centers, and book cafes were located, while in Booyoung, only the Senior Citizens' Hall existed.

 

It is highly malicious that the appraisal was set based on the Gwell apartment with completely different conditions, rather than the first Booyoung apartment, which is an apartment of the same construction company right next to Booyoung 2nd and 3rd.

 

In the case of Booyeong 1st, located right next to Booyeong 2nd and 3rd apartments, the sale price (24 pyeong) was 195.42 million won, which was about 20% lower than the 2nd and 3rd Booyeong apartment prices of 245.25 million won.

 

It was also pointed out that construction companies passed on costs for defects in the 2nd and 3rd apartments in Booyoung.

 

The parking lot leaks whenever it rains, and even if there is a small amount of precipitation, the sewage treatment does not work well, so the flooding continues.

 

Water was leaking in the house and mold was growing.

 

There were over 600 cases of wall tile defects alone out of 1,660 households.

 

Rep. Kim Hoe-jae said, “There are 4,690 residents in the complex, 724 children under the age of 10 and 1,246 minors, accounting for 27% of the total residents. You should not do it,” he said.

 

Rep. Kim said, “We need to come up with a plan to reflect the cost of repairing defects, etc. in the sale price calculation, to make a re-evaluation if there is a problem with the appraisal, and to have the construction company bear the cost.” In order to do this, the punishment should be strengthened for construction companies that have conducted an appraisal.”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청 로터리에 대형 크리스마스트리 불 밝혀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