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수청, 여수~거문도 운항 여객선 사업자 공모

이학철기자 | 기사입력 2021/11/17 [11:00]

여수해수청, 여수~거문도 운항 여객선 사업자 공모

이학철기자 | 입력 : 2021/11/17 [11:00]

 

▲ 여수~거문 항로도. 

 

여수지방해양수산청은 여수~거문 항로 중 운항이 중단된 여수출발 여객선의 투입을 위한 사업자를 공모한다고 17일 밝혔다.

 

여수~거문 항로는 여수, 나로도, 손죽도, 초도, 동도, 서도, 거문도를 기항하며 총 운항거리 105.6㎞로 현재 운항 중인 쾌속선을 기준으로 운항시간이 2시간 20분이 소요된다.

 

동 항로는 사업자 공모를 통해 선정된 신규선사가 2021년 2월 운항을 개시하면서 2개 선사 2척이 운항했고 그해 4월 운항 선사 중 1개선사가 출발지를 도서지역인 거문도로 변경해 2개 선사 2척이 여수와 거문도에서 상호 교차 운항했다.

 

하지만 여수에서 출발하는 여객선이 2021년 7월 이후 운항이 중단됨에 따라 여수에서 손죽도, 초도, 거문도(동·서도)를 다녀오기 위해 2~3일이 소요되는 등 거문도를 방문하고자 하는 이용객의 교통 불편이 발생한 상황이다.

 

이에 따라 거문도 주민들은 신규선사가 여수~거문 항로에 투입될 수 있도록 공모를 요구하고 있으며, 여수해수청은 빠른시일 내 여객선을 투입할 수 있도록 신규사업자 공모를 추진하고 있다.

 

앞서 여수~거문 항로는 2013년 이전까지는 20만 명 이상이 이용했으나 2019년은 14만 명, 코로나19가 발생한 2020년은 8만6천 명까지 줄어들었다.

 

그러나 동 항로는 전체 이용객 중 도서민 외 이용객의 비중이 2013년도는 74%, 2019년도는 63%로 도서민 외 관광객이 더 많이 이용했으며 이용수요를 늘릴 수 있는 잠재력을 보유한 항로이다.

 

여수해수청 관계자는 "거문도 이용객의 불편해소를 위해 최대한 빠른 시일 내 여객선이 추가 운항 되기를 원한다"면서 "공모가 진행되면 빠른시일 내 여객선을 투입할 수 있는 여객선사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 기사 전문.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Yeosu Maritime and Water Administration, open competition for passenger ship operators operating between Yeosu and Geomundo

Reporter Lee Hak-cheol

 

The Yeosu Regional Maritime Affairs and Fisheries Administration announced on the 17th that it would open a call for operators for the input of passenger ships departing from Yeosu, which were suspended during the Yeosu-Geomun route.

 

The Yeosu-Geomun route calls at Yeosu, Narodo, Sonjukdo, Chodo, Dongdo, Seodo, and Geomundo, and has a total operating distance of 105.6km and takes 2 hours and 20 minutes based on the currently operating high speed boat.

 

Two shipping carriers operated this route when a new shipping company selected through a business operator competition started operating in February 2021. Two ships crossed each other in Yeosu and Geomundo.

 

However, as passenger ships departing from Yeosu will be suspended after July 2021, transportation is inconvenient for passengers who want to visit Geomundo, such as taking 2-3 days to go from Yeosu to Sonjukdo, Chodo, and Geomundo (East and Seodo). This is the situation that occurred.

 

Accordingly, Geomundo residents are demanding a public call for new shipping companies to be deployed on the Yeosu-Geomun route, and the Yeosu Maritime and Water Administration is promoting a public contest for new business operators so that passenger ships can be deployed as soon as possible.

 

The Yeosu-Geomun route was used by more than 200,000 people before 2013, but decreased to 140,000 in 2019 and 86,000 in 2020, when Corona 19 occurred.

 

However, the proportion of non-island passengers among the total passengers was 74% in 2013 and 63% in 2019, which was used more by non-island tourists and is a route with the potential to increase the demand for use.

 

An official from the Yeosu Maritime and Water Administration said, “We want additional passenger ships to be operated as soon as possible to alleviate the inconveniences of Geomundo users. said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마칭페스티벌' 3년 만에 재개…추진위원 공개 모집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