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시국에도 성매수 불티..여수서 마사지샵 둔갑 성매매 업소 적발

여수경찰 2개월간 잠복근무 성과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1/12/03 [09:28]

코로나 시국에도 성매수 불티..여수서 마사지샵 둔갑 성매매 업소 적발

여수경찰 2개월간 잠복근무 성과

고용배기자 | 입력 : 2021/12/03 [09:28]

 

▲ 여수경찰서 전경 

 

여수에서 마사지 업소로 위장해 성매매를 알선해 온 20대 업주가 경찰에 적발됐다.

 

전남 여수경찰서는 3일 인터넷을 통해 사전 예약해 선별된 손님만을 상대로 성매매 영업을 한 혐의(성매매알선등행위의처벌에관한법률위반)로 업주 A씨(26세)와 영업실장 1명, 마사지관리사 4명 등을 입건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이 해당 업소가 성매매를 알선한 정황이 짙다고 보고 지난 10월부터 2개월간 잠복 수사를 벌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에 따르면 A씨 등은 올해 10월부터 최근까지 여수시 무선지구 한 건물에샤워 시설과 침대 등을 갖춘 마사지 업소를 차려 놓고 손님들에게 마사지외에 유사 성교행위를 서비스로 제공하는 등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마사지 업소에서 불특정 손님들을 상대로 SNS를 통해 마사지관리사 프로필과 속옷 차림의 사진을 홍보하고 예약제로 성매매를 한다는 첩보를 입수했다.

 

이에 따라 경찰은 지난 2개월간 업주와 영업방식, 성매매 대금 결제계좌 등을 파악해 법원으로부터 압수수색 영장을 발부받아 야간에 증거물을 확보했다.

 

해당 업소는 CCTV로 출입자를 감시하고 2중 잠금장치로 사전예약된 손님외에는 출입을 허용하지 않는 등의 방법으로 정상적인 마사지 업소인 것처럼 비밀영업을 해오면서 경찰의 단속망을 피하는 치밀함을 보였다.

 

경찰 관계자는 "갈수록 지능화·음성화 되고 있는 성매매업소에 대해 선제적으로 대응해 성매매 등 불법 풍속업소가 근절될 수 있도록 강력한 단속을 펼칠 계획이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 기사 전문.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Prostitution is still hot even in the time of Corona.. A prostitution establishment disguised as a massage shop in Yeosu is caught

Yeosu Police Undercover for 2 Months

reporter goYongbae

 

A 20-year-old business owner disguised as a massage parlor in Yeosu to mediate prostitution was caught by the police.

 
On the 3rd, Yeosu Police Station in Jeollanam-do was charged with conducting prostitution sales only for selected customers who made a reservation through the Internet on the 3rd (violation of the Act on Punishment of Prostitution, etc.). Four people have been arrested and are being investigated.

 
It is known that the police have been conducting an undercover investigation for two months from last October, seeing that the situation is that the establishment has been arranging prostitution.

 
According to the police, Mr. A and others were charged with arranging prostitution by setting up a massage parlor with shower facilities and beds in a building in the wireless district of Yeosu from October of this year to recently and providing customers with similar sexual acts in addition to massage. are receiving

 
The police obtained information that a massage parlor advertised a massage manager profile and a picture in underwear to unspecified customers through social media, and that they were engaged in prostitution by reservation.

 
Accordingly, over the past two months, the police have obtained a search warrant from the court to identify the owner, business method, and account for payment of prostitution, and secured evidence at night.

 
The establishment has been operating secretly as if it were a normal massage establishment, such as monitoring the entrants with CCTV and denying entry except for guests who have made a reservation with a double lock, showing meticulousness in avoiding the police crackdown.

 
A police official said, "We plan to take a preemptive response to the increasingly intelligent and voice-based prostitution businesses and carry out strong crackdowns so that illegal customs businesses such as prostitution can be eradicated."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양양' 하늘길 열린다..플라이강원, 운항 허가 취득"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