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웅천 의료부지 매각절차 성급..송하진 의원, 금싸라기 땅을 반값에 왜?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1/12/05 [18:17]

여수 웅천 의료부지 매각절차 성급..송하진 의원, 금싸라기 땅을 반값에 왜?

고용배기자 | 입력 : 2021/12/05 [18:17]

 

▲ 여수 웅천 종합병원부지 위치도. 

 

송하진 여수시의원이 웅천지구 의료시설부지 매각 과정을 재차 지적하고 나섰다.

 

지난 9월 제213회 임시회에서 의료부지 매각이 성급했다고 밝힌 이후 두 번째다.

 

송 의원은 제215회 정례회 4차 본회의 시정질문에서 “웅천 의료시설 부지를 지역사회와 논의조차 없이 매각했는지 도저히 이해가 되지 않는다”고 밝혔다.

 

그가 언급한 웅천 의료시설 부지는 웅천동 1803번지와 1804번지 등 2필지로 지난 8월 322억9900여만 원에 매각계약이 체결됐다.

 

매각은 공개추첨을 통해 진행됐으나, 송 의원은 추첨이 아닌 경쟁입찰이 실시됐어야했다고 이날 주장했다. 전남병원은 의료법인이나 재단이 아닌 개인병원이므로 영리법인으로 봐야 하고 영리 목적일 경우 경쟁입찰을 해야 한다는 주장을 폈다.

 

송 의원은 토지 분양계약서 상의 매수인이 여수전남병원 명의가 아닌 병원장 개인 명의인 점도 언급했다.

 

송 의원은 “매각 절차를 이해한다고 해도 토지 매수자가 구체적으로 병원시설 규모등 병원 유치계획을 공개적으로 밝힌 것이 없고, 여수시에 공식적으로 제공한 사실이 없다”며 이와 관련한 업무협약 등의 사전절차가 없었던 점에 대해 아쉬움을드러내기도 했다.

 

송 의원은 이날 여수시가 체결한 다수의 공익기부 약정이 이행되지 않고 있는 점도지적했다.

 

송 의원에 따르면 웅천택지 개발 시행사인 블루토피아는 웅천-소호 교량관련 150억 원, 신월동 하수종말처리장 덮개 설치 15억 원의 기부약정을 체결했으나택지 조성원가 관련 소송 이후 납부하겠다는 입장을 밝히고 있다.

 

장미아파트 지역주택조합은 시유지 매입을 통해 분양세대가 늘어 많은 수입이 발생했음에도 30억 원만을 기부했고, 죽림현대힐스테이트 주택조합은 기부약정한 15억 원중 3억 원만 납부했다고 송 의원은 덧붙여 설명했다.

 

송 의원은 “여수시가 기부약정을 이행하지 않는 업체에 대해 강도 높은 행정압박으로 기부를 재촉해야 한다”며 “예울마루 사례처럼 기부금을 직접 받지 않고 기부채납 방식을 통해 업체 스스로 사회 공헌할 수 있도록 행정지도를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밝혔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의료부지 매각방식과 관련해 “택지개발촉진법에 따르면 의료부지는 국가나 지자체가 할 때는 수의계약으로 매각을 하는 것이고 기타 실수요자는 추첨방식으로 하게 돼있다”고 답변했다.

 

계약자가 개인 명의라는 지적에 대해서는 “공고 시 ‘종합병원을 운영하는 자’로 돼 있다”며 “그러므로 개인이 계약당사자가 돼 계약을 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기부약정 이행과 관련해선 “공익기부금이 시가 가지고 있는 기금으로 들어오는 것은 기부금법에 적합하지 않다는 판결이 있었다”며 “시 재정 밖의 주체로 가야 한다는 것이 판결 요지인 만큼 법의 저촉이 되지 않도록 시가 잘 판단해서 운영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 기사 전문.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Yeosu Woongcheon Medical Site Sale Proceedings Prompt...

reporter goYongbae

 

Yeosu City Councilor Song Ha-jin pointed out the process of selling the medical facility site in the Ungcheon district again.

 

This is the second time since the 213th extraordinary meeting in September announced that the sale of the medical site was hastily.

 

Rep. Song said in a question on the administration of the 4th plenary session of the 215th regular meeting, "I do not understand at all that the site of the Ungcheon medical facility was sold without even discussing it with the local community."

 

The site for the Ungcheon medical facility he mentioned is two lots, 1803 and 1804 in Ungcheon-dong, and a sale contract was signed for 32.299 billion won in August.

 

The sale was conducted through an open lottery, but Rep. Song insisted on that day that a competitive bidding should have been conducted rather than a lottery. As Jeonnam Hospital is a private hospital, not a medical corporation or foundation, he argued that it should be viewed as a for-profit corporation and that competitive bidding should be made for for-profit purposes.

 

Rep. Song also mentioned that the purchaser in the land sale contract was in the name of the hospital president, not in the name of Yeosu Jeonnam Hospital.

 

Rep. Song said, "Even if you understand the sale procedure, the land buyer has not publicly disclosed a specific hospital attraction plan, such as the size of hospital facilities, and there is no fact that it has not been officially provided to Yeosu City." He also expressed regret about it.

 

Rep. Song also pointed out that many public donation agreements signed by the city of Yeosu on that day are not being fulfilled.

 

According to Rep. Song, Bluetopia, the developer of the Ungcheon housing site, signed a donation agreement of 15 billion won in relation to the Ungcheon-Soho bridge and 1.5 billion won in the installation of a cover for the sewage treatment plant in Sinwol-dong, but is stating that it will pay after the lawsuit related to the construction cost of the housing site.

 

The Rose Apartments Regional Housing Association donated only 3 billion won despite the increase in the number of households and generated a lot of income through the purchase of municipal land, and Juklim Hyundai Hill State Housing Association paid only 300 million won out of the 1.5 billion won they pledged to donate, Song added. did.

 

Rep. Song said, “The city of Yeosu should urge donations through intense administrative pressure on companies that do not fulfill their donation agreements. It is desirable to provide guidance.”

 

Yeosu Mayor Kwon O-bong answered, "According to the Housing Site Development Promotion Act, when the state or local governments do this, the medical site is sold through a private contract, and other end-users must do so by lottery."

 

Regarding the point that the contractor is in the name of an individual, she explained, “At the time of the announcement, it is said that ‘the person who runs the general hospital’” and “Therefore, the individual becomes the contracting party and makes the contract.”

 

In addition, regarding the implementation of the donation agreement, "there was a ruling that it was inappropriate for donations to come into the city's funds for public donations to come into the city's funds," he said. We will make a decision and act accordingly,” he said.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양양' 하늘길 열린다..플라이강원, 운항 허가 취득"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