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서 한·태평양 지속가능발전 포럼…주요 20개국 참여

‘지속가능한 태평양의 미래를 여는 나비효과’..태평양관광기구와 MOU체결로 교류 협력 지속

이학철기자 | 기사입력 2021/12/06 [18:14]

여수서 한·태평양 지속가능발전 포럼…주요 20개국 참여

‘지속가능한 태평양의 미래를 여는 나비효과’..태평양관광기구와 MOU체결로 교류 협력 지속

이학철기자 | 입력 : 2021/12/06 [18:14]

 

▲ 여수시와 태평양관광기구, 전남관광재단이 주최하고 대한민국 외교부가 후원하는 ‘2021 한‧태평양 지속가능발전 포럼(2021 Korea-Pacific SDG Forum)’이 오는 8일 여수 디오션호텔에서 온라인 형태로 개최된다.  

 

전남 여수시와 태평양관광기구, 전남관광재단이 주최하고 대한민국 외교부가 후원하는 '2021 한‧태평양 지속가능발전 포럼(2021 Korea-Pacific SDG Forum)'이 오는 8일 여수 디오션호텔에서 온라인 형태로 개최된다.

 

여수시는 6일 이번 포럼은 ‘지속가능한 태평양의 미래를 여는 나비효과’를 주제로 열린다고 밝혔다.

 

한국을 비롯한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 위치한 20개 국(태평양도서국 14개국, 인도네시아, 메콩인근 5개국)의 섬 개발 전문가와 MICE 관계자 등이 참여해 태평양 연안 국가들의 지속가능한 미래발전 방향을 논의한다.

 

20개국 500여 명이 온라인으로 참여해 한‧태평양의 문화‧경제‧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교류방안 등을 주제로 4개의 세션프로그램과 토론을 통해 한‧태평양의 지속가능한 미래를 모색한다.

 

참여국의 공예품 전시회와 피지의 전통민요와 국악을 접목시킨 공연 등도 펼쳐질 예정이다.

 

특히 여수시는 이날 개회식에서 태평양관광기구와 업무협약을 맺어 태평양 도서국가의 2026 여수세계섬박람회 참여를 유도하고 해외기업의 MICE행사를 여수로 유치할 수 있도록 앞장설 계획이다.

 

이번 포럼에 참여하는 20개국 중 12개국이 섬을 가진 나라인 만큼 행사 기간 동안 적극적으로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개최를 홍보할 예정이다.

 

여수시 관계자는 "제1회 한‧태평양 지속가능발전 포럼이 우리 여수에서 개최된다는 것은 여수가 섬과 해양 그리고 MICE라는 세 가지 성장동력을 모두 갖춘 지속가능발전 모델로서 인정받은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포럼을 시작으로 참여국들과 긴밀히 협력해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성공개최와 국제 MICE행사 유치 활성화 등 우리 시 발전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 기사 전문.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Yeosu Korea-Pacific Sustainable Development Forum... Participation in 20 major countries

‘Butterfly Effect Opening a Sustainable Future of the Pacific’.. Continuing exchange and cooperation by signing an MOU with the Pacific Tourism Organization

Reporter Lee Hak-cheol

 

The '2021 Korea-Pacific SDG Forum' hosted by Yeosu City, Jeollanam-do, the Pacific Tourism Organization and the Jeonnam Tourism Foundation and sponsored by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of the Republic of Korea will be held online at The Ocean Hotel in Yeosu on the 8th. .

 

The city of Yeosu announced on the 6th that this forum will be held under the theme of 'The Butterfly Effect Opening the Future of a Sustainable Pacific Ocean'.

 

Island development experts and MICE officials from 20 countries located in the Asia-Pacific region including Korea (14 Pacific island countries, Indonesia, and 5 countries adjacent to the Mekong) will participate to discuss the sustainable future development direction of Pacific coastal countries.

 

About 500 people from 20 countries will participate online to explore a sustainable future for the Korea-Pacific region through four session programs and discussions under the theme of exchange measures to strengthen the cultural, economic, and industrial competitiveness of the Korea-Pacific region.

 

There will also be an exhibition of crafts from participating countries and performances combining traditional Fiji folk songs and Korean traditional music.

 

In particular, the city of Yeosu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the Pacific Tourism Organization at the opening ceremony on this day, and plans to take the lead in encouraging Pacific island countries to participate in the 2026 Yeosu World Island Fair and attract foreign companies to MICE events in Yeosu.

 

In addition, since 12 of the 20 countries participating in this forum have islands, the city plans to actively promote the 2026 Yeosu World Islands Expo during the event period.

 

An official from Yeosu City said, "The fact that the 1st Korea-Pacific Sustainable Development Forum will be held in Yeosu is that Yeosu has been recognized as a sustainable development model with all three growth engines: island, ocean and MICE."

 

He added, “Starting with this forum, we will work closely with participating countries to promote various projects for the development of our city, such as the successful hosting of the 2026 Yeosu World Island Expo and the revitalization of international MICE events.”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양양' 하늘길 열린다..플라이강원, 운항 허가 취득"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