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한국병원, "구성원 상생발전 빛나···중소벤처기업공단 감사패 받아"

내일채움공제 우수 가입기업 선정..전체 직원 214명 중 48%인 103명 내일채움공제 가입, 올해도 56명 신규가입..고품질 의료서비스 개선 효과

김현주기자 | 기사입력 2022/03/28 [18:00]

여수한국병원, "구성원 상생발전 빛나···중소벤처기업공단 감사패 받아"

내일채움공제 우수 가입기업 선정..전체 직원 214명 중 48%인 103명 내일채움공제 가입, 올해도 56명 신규가입..고품질 의료서비스 개선 효과

김현주기자 | 입력 : 2022/03/28 [18:00]

 

▲여수한국병원이 내일채움공제 우수가입 기업으로 선정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으로부터 감사패를 수여받았다.    [사진 오른쪽 이해옹 한국병원장]

 

심혈관계 전문 여수한국병원이 내일채움공제 우수가입 기업으로 선정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으로부터 감사패를 수여받았다고 28일 밝혔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중진공) 감사패는 지난 23일 여수상공회의소에서 이해옹 여수한국병원 원장과 중진공 전남동부지부장 및 일자리 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내일채움공제는 중소기업 사업주와 핵심인력이 공동으로 적립한 공제금을 가입 기간에 따라 장기 재직한 직원에게 성과보상금 형태로 지급하는 공제 프로그램이다.

 

특히 여수를 대표하는 한국병원은, 전체 직원 214명 중 48%에 해당하는 103명이 내일채움공제에 가입한데 이어 코로나19 장기 불황에도 올해에만 56명이 신규 회원으로 가입했다.

 

 

무엇보다 내일채움공제 참여기업 가입자 수가 평균 3명 이내인 점을 감안 하더라도 여수한국병원 직원의 절반 이상이 가입한 것은 의미가 크다고 할 수 있다.

 

이처럼 한국병원이 지역사회 안팎에서 높은 평가를 받는 이면에는, 우수 의료진 스카우트와 적극적이고 선순환의 고용안정을 구축해 젊은 직원들의 장기 재직 문화를 만들어 간 것이 주효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이해옹 여수한국병원 원장은 "내일채움공제 단체가입은 의료진 가족 모두의 상생과 고품질 의료서비스를 위해 필요했다"면서 "코로나19 최전선에서 고군분투하고 있는 모든 직원들에게 깊이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번역'으로 번역한 영문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su Korea Hospital receives a plaque of appreciation from the Small and Medium Venture Business Corporation
Selected as an excellent member of Naeil Chaeum Mutual Aid.. 103 people, 48% of 214 employees, joined Naeil Chaeum Mutual Aid, 56 new members this year.. High-quality medical service improvement effect
Reporter Kim Hyun-joo
 

Yeosu Korea Hospital, specializing in cardiovascular system, announced on the 28th that it was selected as an excellent member of the Naeil Chaeum Deduction and was awarded a plaque of appreciation from the Small and Medium Venture Business Corporation.

 

The Small and Medium Venture Business Corporation (SME) Appreciation Plaque was held on the 23rd at the Yeosu Chamber of Commerce and Industry in the presence of Lee Hae-ong, the director of Yeosu Korean Hospital, the head of the Jeonnam-dong branch and the head of the Jobs Division.

 

The Naeil Chaeum Mutual Aid is a deduction program that pays long-term employees according to the subscription period in the form of performance compensation money, which is jointly accumulated by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 owners and key personnel.

 

In particular, at a Korean hospital representing Yeosu, 103 people, or 48% of the 214 employees, signed up for the Naeil Chaeum Mutual Aid, followed by 56 new members this year alone despite the long-term recession of Corona 19.

 

Above all, it is significant that more than half of the employees of Yeosu Korean Hospital have signed up, even considering that the average number of subscribers to companies participating in the Naeil Chaeum Deduction is less than three.

 

Behind the high evaluation of Korean hospitals both inside and outside the local community, it is analyzed that the scouting of excellent medical staff and the creation of a long-term tenure culture of young employees by establishing an active and virtuous cycle of employment stability were effective.

 

Lee Hae-ong, director of Yeosu Korea Hospital, said, "Joining the tomorrow Chaeum Mutual Aid Group was necessary for the win-win and high-quality medical service for all medical staff and families," he said.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영어·중국어·스페인어·프랑스어' 외국어 화상학습 수강생 모집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