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문화원 존립 기능 상실…임원·이사회 사퇴해야 '으름장'

전 삼려 문화원 통합추진위 "보조금 전액 삭감 책임져야"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4/03/26 [20:26]

여수시문화원 존립 기능 상실…임원·이사회 사퇴해야 '으름장'

전 삼려 문화원 통합추진위 "보조금 전액 삭감 책임져야"

고용배기자 | 입력 : 2024/03/26 [20:26]

 

▲ 1998년 3려 통합 당시 통합문화원 출범을 위해 구성된 취진위의 고효주 위원장과 심재수 총무는 여수시문화원 운영이 이대로는 안된다며 정상화대책위원회 구성이 시급하다고 주장했다. ©여수=고용배 기자

 

 

여수시 문화원 정행균 전 원장이 지난해 선출직 산림조합장에 당선된 뒤 임기 중 물러나자 후임 정태호 원장이 취임한데 대해 뒤늦게 정당성 시비가 일고 있다.

 

1998년 여수·여천시·여천군 3려통합 당시 통합문화원을 만들기 위한 고효주 추진위원장과 심재수 총무는 26일 시청 브리핑 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존립 기능을 상실한 여수시문화원의 '정상화대책위원회' 구성이 시급하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예산한 푼 없는 여수시문화원은 계속해 정관변경 등을 진행하면서 현 체제의 정당성 확보에만 몰두하고 있어 전·현직 임원은 모두 사퇴하고 이를 바로잡아야 한다고 압박했다.

 

심재수 전 총무는 "보조금 부당 사용 문제와 현임 문화원장의 직무대행 시절 위법한 업무집행 의혹 등으로 국비와 지방비 보조금 등 5억 원이 여수시의회에서 전액 삭감돼 문화원으로 존립 기능을 상실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정 원장은 직무대행 시기인 작년 5월 보궐선거를 위한 총회를 소집하고 판세가 불리하자 법과 원칙을 위반하며 회의장 문을 잠가 개의회원정족수 미달이라는 이유로 산회를 선포하는 월권을 행사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같은 해 6월 이사회에서 안건에 반대하는 3명의 부원장과 이사 8명에 대해 징계를 강행하며 이사회의 권한을 남용했다"고 강조했다.

 

이를 바로잡겠다며 문화원 비상대책위원회는 정 원장 직무대행이 문화원장 보궐선거를 위한 총회를 무산시켰다며 업무방해 혐의로 고발했으나 사건은 광주고등법원에서 기각됐다고 밝혔다.

 

고효주 전 위원장은 "여수시문화원 감독업무를 소홀히 한 전라남도와 여수시 공직자들을 직무유기에 따른 행정적 형사적 정치적 책임을 물어 사법기관에 고발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su City Cultural Center lost its existence function… Executives and board of directors are threatened to resign...Former Samryeo Cultural Center Integration Promotion Committee "We must be responsible for cutting the entire subsidy"
reporter goYongbae
 

When Jeong Haeng-kyun, former director of the Yeosu City Cultural Center, stepped down during his term after being elected as the elected head of the Forestry Cooperative last year, a controversy is rising over the legitimacy of the inauguration of his successor, Jeong Tae-ho.

 

In 1998, when the three cities of Yeosu, Yeocheon-si, and Yeocheon-gun were merged, Koh Hyo-ju, chairman of the promotion committee to create an integrated cultural center, and Secretary-General Jae-soo Shim held a press conference in the city hall briefing room on the 26th and argued that it was urgent to form a 'normalization committee' for the Yeosu City Cultural Center, which had lost its function. did.

 

They said that the Yeosu City Cultural Center, which has no budget, is only focusing on securing the legitimacy of the current system by continuously changing the articles of incorporation, so all current and former executives should resign and correct this.

 

Former General Secretary Shim Jae-soo said, “Due to the issue of unfair use of subsidies and suspicions of illegal business execution while the current acting director of the Cultural Center was acting, the Yeosu City Council cut the entire amount of 500 million won, including national and local subsidies, and lost its ability to exist as a cultural center.”

 

At the same time, he claimed, “Director Jeong convened a general meeting for a by-election in May of last year, when he was acting as an acting official, and when the situation was unfavorable, he violated the law and principles, locked the door to the meeting room, and exercised his authority to declare a separate meeting, claiming that the quorum of members was not met.” .

 

He then explained, “At the board meeting in June of the same year, we abused the authority of the board of directors by imposing disciplinary action against three vice presidents and eight directors who opposed the agenda.”

 

The Cultural Center's Emergency Response Committee, seeking to correct this, reported Acting Director Jeong for obstruction of business, claiming that he had canceled the general meeting for the by-election for the Cultural Center's director, but the case was dismissed by the Gwangju High Court.

 

Former Chairman Ko Hyo-joo said, “I will report to the judicial authorities the public officials of Jeollanam-do and Yeosu City who neglected their duties to supervise the Yeosu City Cultural Center, holding them administratively, criminally, and politically responsible for dereliction of duty.”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2024년 하반기 청년인턴 200명 모집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