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업계 명문 여수공고, 전남 최초 e스포츠부 창단

이학철기자 | 기사입력 2024/04/21 [18:17]

실업계 명문 여수공고, 전남 최초 e스포츠부 창단

이학철기자 | 입력 : 2024/04/21 [18:17]

 

▲ 전남도내 최초로 여수공업고등학교가 글로벌 인재 양성을 위해 e스포츠부를 창단했다.  



여수공업고등학교가 전남도내 최초로 글로벌 인재 양성을 위해 'e스포츠부'를 창단했다.

 

21일 여수공고에 따르면 일렉트로닉 스포츠부 팀명은 'YT 챌린저스'로, 리그오브레전드와 발로란트 종목의 선수로 구성됐다고 밝혔다.

 

특히 여수공고는 e(이)-스포츠부 창단 이전부터 2023 한·중·일 이스포츠 대회 배틀오브스쿨 우승, 2022 청소년 e스포츠대회 2,3위 등을 차지한 바 있다.

 

김대원 교장은 "e스포츠부 창단과 업무협약이 e스포츠 산업 분야의 글로벌 인재 육성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su Technical High School, a prestigious vocational high school, establishes the first e-sports department in Jeollanam-do...Reporter Lee Hak-cheo
 

Yeosu Technical High School was the first in Jeonnam Province to establish an e-sports department to foster global talent.

 

According to Yeosu Technical High School on the 21st, the name of the electronic sports team is ‘YT Challengers’ and it is composed of players from League of Legends and Valorant.

 

In particular, Yeosu Technical High School had won the Battle of Schools in the 2023 Korea-China-Japan e-Sports Competition and took second and third place in the 2022 Youth e-Sports Competition even before the establishment of the e-Sports Department.

 

Principal Kim Dae-won said, “We will do our best to support the establishment of the e-Sports Department and business agreement so that it can lead to the development of global talent in the e-sports industry.”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2024년 하반기 청년인턴 200명 모집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