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에코국제음악제 내달 20일 GS예울마루서 개막

4일간 총 4회 공연, 예술감독 서울대 김민지 교수 주축..‘감각을 깨우다’ 주제

이학철기자 | 기사입력 2024/05/23 [12:02]

여수에코국제음악제 내달 20일 GS예울마루서 개막

4일간 총 4회 공연, 예술감독 서울대 김민지 교수 주축..‘감각을 깨우다’ 주제

이학철기자 | 입력 : 2024/05/23 [12:02]

 

  


여수시가 주최하고 범민문화재단이 주관하는 '2024 제9회 여수에코국제음악제'가 내달 20일부터 나흘간 GS칼텍스 예울마루에서 열린다.

 

23일 여수시에 따르면 2024여수에코국제음악제는 '감각을 깨우다'를 주제로 4일간 총 4회 공연으로 진행되며 예술감독 서울대 김민지 교수를 주축으로 하프시코드 아렌트 흐로스펠트, 피아니스트 일리야 라쉬코프스키 등 국내외 저명한 연주자들이 무대에 오른다.

 

이에 따라 첫날인 20일에는 모차르트의 ‘희유곡 잘츠부르크 교향곡 제1번’과 비발디의 ‘콘체르토 그로소’, 안성민의 ‘음악이 에코다’, 드보르작의 ‘현을 위한 세레나데’가 연주된다.

 

또 21일에는 하이든의 ‘현악 4중주 종달새’와 베버의 ‘피아노, 플루트와 첼로를 위한 3중주’, 멘델스존의 ‘현악 8중주’를 선보이며, 22일에는 포레의 ‘돌리 모음곡’과 아렌스키의 ‘현악 4중주 2번’, 슈베르트의 ‘피아노 5중주 송어’가 마련된다.

 

마지막 23일에는 1부와 2부로 나뉘어 진행된다.

 

1부에서는 ▲차이코프스키의 ‘백조의 호수 중 왈츠’ ▲존 윌리엄스의 ‘쉰들러 리스트 주제곡’ ▲엔니오 모리꼬네의 ‘가브리엘의 오보에 ▲짝눈의 노래와 데보라의 주제 ▲유년기와 성년기와 사랑의 주제’ 등이 연주되며, 2부에서는 ▲포퍼의 ‘콘서트를 위한 폴로네이즈 Op.14’ ▲바흐의 ‘샤콘느 BWV.1004’ ▲더 비틀즈의 ‘Ob-La-Di-Ob-La-Da’, ‘Hey Jude’, ‘I Will’, ‘Yesterday’, ‘All My Loving’ 등이 준비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전남 동부권 일원과 여수국가산업단지 내 기업 등에서 펼쳐지는 ‘넷제로 페스타 여기있수’도 예정돼 있다.

 

티켓은 다음달 19일까지 인터파크에서 예매(전 좌석 5만원)할 수 있으며 공연 관련 문의는 범민문화재단으로 하면 된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su Eco International Music Festival opens on the 20th of next month at GS Yeulmaru

A total of 4 performances over 4 days, led by artistic director Professor Minji Kim of Seoul National University, with the theme of ‘Awakening the Senses’...Reporter Lee Hak-cheo

 

The ‘2024 9th Yeosu Eco International Music Festival’, hosted by Yeosu City and organized by the Beommin Cultural Foundation, will be held at GS Caltex Yeulmaru for four days starting from the 20th of next month.

 

According to Yeosu City on the 23rd, the 2024 Yeosu Eco International Music Festival will be held with a total of 4 performances over 4 days under the theme of 'Awaken the Senses', led by artistic director Professor Minji Kim of Seoul National University, with domestic and international artists including harpsichord Arendt Hrosfeld and pianist Ilya Rashkovsky. Famous performers take the stage.

 

Accordingly, on the first day, the 20th, Mozart’s ‘Comedy Salzburg Symphony No. 1’, Vivaldi’s ‘Concerto Grosso’, Ahn Seong-min’s ‘Music is Echo’, and Dvořák’s ‘Serenade for Strings’ will be performed. 

 

Also, on the 21st, Haydn's 'String Quartet Lark', Weber's 'Triot for Piano, Flute and Cello', and Mendelssohn's 'String Octet' will be performed, and on the 22nd, Fauré's 'Dolly Suite' and Arensky's ‘String Quartet No. 2’ and Schubert’s ‘Piano Quintet Trout’ will be presented.

 

On the 23rd, it will be divided into Part 1 and Part 2.

 

In the first part, ▲Tchaikovsky's 'Waltz from Swan Lake' ▲John Williams' 'Schindler's List Theme' ▲Ennio Morricone's 'Gabriel's Oboe ▲Song of the Uneven Eyes and Deborah's Theme ▲Childhood, Adulthood and Theme of Love', etc. In Part 2, ▲ Popper's 'Polonaise for Concert Op.14' ▲ Bach's 'Chaconne BWV.1004' ▲ The Beatles' 'Ob-La-Di-Ob-La-Da', 'Hey Jude', ' Songs such as ‘I Will’, ‘Yesterday’, and ‘All My Loving’ are scheduled to be prepared. 

 

In addition, the ‘Net Zero Festa Be Here’ is scheduled to be held in the eastern part of Jeollanam-do and at companies in the Yeosu National Industrial Complex.

 

Tickets can be reserved at Interpark (50,000 won for all seats) until the 19th of next month, and inquiries regarding the performance can be directed to the Beommin Cultural Foundation.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제3회 섬섬여수옥수수 페스티벌'...먹거리장터 운영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