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의회 후반기 의장 누가 뛰나?...갑을지역 상생정치 시험대

민주당 6일 의장단 선출방식결정 난상토론예상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4/06/03 [11:44]

여수시의회 후반기 의장 누가 뛰나?...갑을지역 상생정치 시험대

민주당 6일 의장단 선출방식결정 난상토론예상

고용배기자 | 입력 : 2024/06/03 [11:44]

 

▲ 여수시의회 제8대 후반기 의장 출마에 자천타천 거론되고 있는 의원들 현재 갑지역 4명 을지역 4명이 의원들을 상대로 물밑접촉을 시도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이 최근 광역·기초의회 하반기 의장단 선출에 대한 지침을 내리며 이달 21일까지 의총 일정을 보고하라는 공문을 내렸다.

 

그러면서 ‘의장 부의장과 상임위원장은 불가피한 경우를 제외하고 연임을 제한한다.’고 명시했다.

 

불가피한 경우의 사전적 의미는 ‘피할 수 없는’으로 설명하고 있어 범위나 상대가 특정되지 않아 정치적 해석의 논란을 낳고 있다.

 

여수시의회만 놓고 볼 때 해석에 따라 김영규 의장의 출마 가능성도 있으나 이러면 여수지역 정치 구도상 반발 세력이 뭉치겠지만 그들 또한 지지표를 하나로 모을지도 아직은 미지수다.

 

이런 현실에 여수시의회 후반기 의장 선거에 자천타천 거론되는 인물들은 김영규 의장(6선) 강재헌 부의장(3선) 강현태 운영위원장(2선) 김행기 예결위원장(3선) 백인숙 시의회 원내대표(3선) 김종길 전 부의장(4선) 이선효 전 부의장(4선) 이찬기 전 부의장(3선) 8명이 모두가 민주당 소속이다.

 

이는 시의회 전체의원 26명 가운데 22명이 민주당 소속 의원이라는 지역적 특수성이 낳은 고질적 문제로 꼽히고 있다.

 

이처럼 우르르 의장 출마에 나서는 현상은 중앙당의 ‘불가피한 경우’라는 애매한 지침에 출마를 준비하는 김 의장을 압박하는 것으로 보인다 이런 혼란은 오는 6일 민주당 시의원 총회에서 의장단선출 방향이 결정되면 정리가 될 것으로 보인다.

 

이처럼 여수 갑을 지역위원회는 6일 오전 11시 시의회 소회의실에서 전체의원 총회를 열고 의장단 선출 방식을 당론으로 결정하고 17일에는 의장단을 선출한다고 알렸다.

 

갑 지역 한 관계자는 "중앙당 지침에 따라 지역 위원장은 참관하는 선에 머무를 것 같다"고 전했다.

 

을지역 한 관계자는 "전체 의원 총회 개최 전에 지역 의원들 의견을 모아 총회장에 가지 않겠나"는 생각을 밝혔다.

 

갑을 구도를 떠나 시의원 자율 경쟁에 맡기면 전반기 의장단처럼 의장 부의장 상임위원장들이 갑을 나뉜 정치적 분배가 표로 결정된다고는 장담할 수 없어 상생의 정치가 초반부터 시험에 들수도 있다.

 

또한 상임위원장도 연임을 자제하라는 지침에 위원장 갈아타기도 포함되면 연임에 걸린 다선 의원들을 제치고 초선 의원들이 다수의 상임위원장에 선출되는 일이 일어날 것이라는 다선 의원들 불만도 나오고 있다.

 

자천타천 명단에 오른 이들은 이구동성으로 제7대 전창곤 의장처럼 시의회 의장을 역임한 분은 차기 시의회 의원 자리는 후배에게 양보하는 정치 문화를 요구하고 있어 이번 의장단선출 방식에 반영될 것이 확실시되고 있다.

 

하자만 정가 안팎에서는 주철현, 조계원 두 국회의원이 의원 총회 날 심판위치에서 조율하다 난상토론이 벌어지면 지역 위원장이 결국 정치력을 행사할 것이라는 관측도 나오고 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Who will become the chairman of the Yeosu City Council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A testing ground for win-win politics in the Kabul region
Difficult debate expected on the 6th of the Democratic Party to determine the method of electing the chairman...reporter goYongbae
 

The Central Party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recently issued guidelines for the election of chairmen for the second half of the metropolitan and basic councils and issued an official document requesting to report the general assembly schedule by the 21st of this month.

 

At the same time, it was specified that ‘the chairman, vice-chairman, and standing chairman are restricted from reappointment except in unavoidable cases.’

 

The dictionary meaning of unavoidable cases is explained as ‘unavoidable’, so the scope or opponent is not specified, giving rise to controversy over political interpretation.

 

Looking at the Yeosu City Council alone, there is a possibility that Chairman Kim Young-gyu can run, depending on the interpretation. If this happens, the opposing forces in the Yeosu region's political structure will unite, but it is still unclear whether they will also be able to gather support votes.

 

In this reality, the people who are being mentioned as candidates for the chairmanship election in the second half of the Yeosu City Council are Chairman Kim Young-gyu (6th term), Vice Chairman Kang Jae-heon (3rd term), Steering Committee Chairman Kang Hyun-tae (2nd term), Budget and Accounts Committee Chairman Kim Haeng-gi (3rd term), Baek In-sook, City Council Floor Leader (3rd term), and Kim Jong-gil. Former Vice Chairman (4th term), Former Vice Chairman Lee Seon-hyo (4th term), and Former Vice Chairman Lee Chan-gi (3rd term). All eight members belong to the Democratic Party.

 

This is considered a chronic problem caused by the regional peculiarity that 22 out of 26 city council members are members of the Democratic Party.

 

This phenomenon of people rushing to run for chairman appears to be putting pressure on Chairman Kim, who is preparing to run due to the Central Party's vague guidelines of 'unavoidable circumstances'. This confusion is expected to be resolved when the direction of the chairman election is decided at the general meeting of Democratic Party city council members on the 6th. .

 

In this way, the Yeosu Gap-eul Regional Committee held a general meeting of all members in the city council small conference room at 11 a.m. on the 6th, decided on the method of electing the chairman based on party lines, and announced that the chairman would be elected on the 17th.

 

An official from Region G said, “In accordance with the Central Party guidelines, the regional chairperson is likely to remain at the line of observation.”

 

An official from the Eul region expressed the idea, “Why not gather the opinions of local lawmakers before the general meeting of all members and go to the general meeting?”

 

If Party A is left to the autonomous competition of city council members, regardless of the composition, it cannot be guaranteed that the political distribution of Party A between the chairman, vice-chairman, and standing committee chairs will be decided by votes, as was the case with the chairmanship group in the first half of the year, so the politics of coexistence may be put to the test from the beginning.

 

In addition, there are complaints from multi-term lawmakers that if the guidelines for standing committee chairs to refrain from reappointment include changing chairpersons, many first-term lawmakers will be elected as standing committee chairs, overtaking multi-term lawmakers who are up for reappointment.

 

Those on the list of self-made candidates are the same, and those who have served as city council presidents, such as the 7th Chairman Jeon Chang-gon, are demanding a political culture that gives way to juniors for the next city council member position, and it is certain that this will be reflected in the method of selecting the chairman.

 

There is also speculation within and outside the political circles that if a difficult debate breaks out between the two National Assembly members, Joo Cheol-hyun and Jo Gye-won, who are coordinating in a referee position on the day of the general meeting of lawmakers, the regional chairperson will ultimately exercise political power.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제3회 섬섬여수옥수수 페스티벌'...먹거리장터 운영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