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의회, "전남 동부권 의대유치·율촌에 대학병원 설립 절실 호소"

전국 최악 의료 소외지역인 전남 동부권 의대유치 촉구 성명..여수 율촌에 산업재해 전담할 전문병원 설치로 국민 생존권과 건강권 보장 촉구..여수 시민 자존심인 여수대가 전남대와 통합 이유는 대학병원 절실했기 때문 강조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4/06/13 [18:38]

여수시의회, "전남 동부권 의대유치·율촌에 대학병원 설립 절실 호소"

전국 최악 의료 소외지역인 전남 동부권 의대유치 촉구 성명..여수 율촌에 산업재해 전담할 전문병원 설치로 국민 생존권과 건강권 보장 촉구..여수 시민 자존심인 여수대가 전남대와 통합 이유는 대학병원 절실했기 때문 강조

고용배기자 | 입력 : 2024/06/13 [18:38]

 

▲ 여수시의회가 전국 최악의 의료 소외지역인 동부권에 의대 유치와 산업재해가 빈발해 노동자의 생존권이 위협받고 있는데 대해 율촌에 대학병원 설립을 강력 촉구하고 나섰다.  



전남 여수시의회가 전국 최악의 의료 소외지역인 동부권에 의대 유치와 산업재해가 빈발해 노동자의 생존권이 위협받고 있는데 대해 율촌에 대학병원 설립을 강력 촉구하고 나섰다.

 

여수시의회는 13일 전체의원 이름으로 의회 현관 앞에서 전남 동부권 순천대에 '국립 의과대학 유치 및 여수시 율촌 지역 대학병원 설립 촉구 성명서'를 발표했다.

 

이날 성명서에는 헌법 제36조제3항 '모든 국민은 보건에 관해 국가의 보호를 받는다'의 규정을 근거로 정부가 전남 동부권에도 보편적인 공공보건 의료정책을 수립·시행할 것을 강조했다.

 

또 동양 최대의 중화학공업단지인 여수석유화학산업단지가 있어 화재, 화학물질 누출, 폭발 등 환경·안전사고가 빈발하는 곳으로 해마다 수많은 노동자들이 대학병원이 없어 전남 권역 외의 상급종합병원으로 이송 도중 사망하거나 장애인이 되고 있는 비극적인 현실을 꼬집었다.

 

특히 2005년 정부의 국·공립대학 통폐합 정책 추진 당시 눈물을 삼키며 지역의 자랑이던 국립 여수대학교를 전남대학교와 통합시키며 반대급부로 정부로부터 전남대 여수캠퍼스에 한방병원을 포함한 한의대와 의료기관(전문병원 포함) 설치 및 운영을 약속 받았기 때문에 정부가 여수 율촌 지역에 대학병원을 설립하라고 요구했다.

 

이에 여수시의회는 △순천대에 국립 의과대학을 설치할 것 △정부는 2005년 정부의 국·공립대학교 통·폐합 정책 추진에 따라 국립 여수대학교와 전남대학교간 통·폐합 협약서 및 양해각서를 성실히 이행할 것 △순천시는 순천대 국립 의과대학 설치에 따른 인접한 여수시 율촌면 지역에 대학병원 설립을 동의할 것을 촉구했다.

 

김영규 여수시의회 의장은 인사말에서 "전남 동부권 의대 유치와 여수 율촌 지역 대학병원 설립은 여수 시민 뿐만 아니라 전남 동부권 주민들의 생존이 걸린 중대한 사안이므로 여수시의회 의원 일동은 가능한 모든 역량을 모아 반드시 의대와 대학병원을 쟁취하겠다"고 밝혔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su City Council, statement calling for attracting a medical school in the eastern part of Jeollanam-do and establishing a university hospital in Yulchon
A statement calling for the attraction of a medical school in the eastern part of Jeollanam-do, the worst medically underserved area in the country... A call to guarantee the people's right to survival and health by establishing a specialized hospital dedicated to industrial accidents in Yulchon, Yeosu... The reason why Yeosu University, the pride of Yeosu citizens, was merged with Chonnam National University was because there was a desperate need for a university hospital. emphasis...reporter goYongbae
 

The Jeollanam-do Yeosu City Council strongly urged the establishment of a university hospital in Yulchon, as the right to survival of workers is threatened due to frequent industrial accidents and the attraction of medical schools in the eastern region, the worst medically underserved area in the country.

 

On the 13th, the Yeosu City Council issued a statement in front of the entrance of the council in the name of all members calling for the attraction of a national medical school to Suncheon National University in the eastern part of Jeollanam-do and the establishment of a university hospital in the Yulchon area of ​​Yeosu.

 

The statement on this day emphasized that the government would establish and implement a universal public health policy in the eastern part of South Jeolla Province based on Article 36, Paragraph 3 of the Constitution, ‘All citizens shall receive state protection regarding their health.’

 

In addition, there is the Yeosu Petrochemical Industrial Complex, the largest heavy chemical industrial complex in Asia, where environmental and safety accidents such as fires, chemical leaks, and explosions occur frequently. Every year, numerous workers die while being transported to higher-level general hospitals outside the Jeollanam-do region due to the lack of a university hospital. It pointed out the tragic reality of people becoming disabled.

 

In particular, in 2005, when the government pushed for a policy to merge national and public universities, Yeosu National University, which had been the pride of the region, was integrated with Chonnam National University, holding back tears. In return, the government granted oriental medical schools and medical institutions (including specialized hospitals), including an oriental medicine hospital, to Chonnam National University's Yeosu campus. Because they had been promised installation and operation, the government requested that a university hospital be established in the Yulchon area of ​​Yeosu.

 

Accordingly, the Yeosu City Council will △ establish a national medical school at Suncheon National University, and △ the government will faithfully implement the merger and abolition agreement and memorandum of understanding between Yeosu National University and Chonnam National University in accordance with the government's 2005 national and public university integration and abolition policy. △ Suncheon City urged the city to agree to the establishment of a university hospital in the adjacent Yulchon-myeon area of ​​Yeosu City following the establishment of Suncheon National University Medical School.

 

In his greeting, Yeosu City Council Chairman Kim Young-gyu said, “Housing a medical school in the eastern part of Jeollanam-do and establishing a university hospital in the Yulchon area of ​​Yeosu are important issues that depend on the survival of not only the citizens of Yeosu but also the residents of the eastern part of Jeollanam-do, so all members of the Yeosu City Council must gather all possible capabilities to build a medical school and university hospital. “I will win it,” he said.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e스포츠 페스티벌' 최강자 가린다...10개팀 결선 진출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