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예술랜드 대관람차 막바지 공사...효자 관광상품 기대만발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개최 대비 볼거리 제공 각종 관광 연계사업 추진

이학철기자 | 기사입력 2024/06/17 [10:56]

여수 예술랜드 대관람차 막바지 공사...효자 관광상품 기대만발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개최 대비 볼거리 제공 각종 관광 연계사업 추진

이학철기자 | 입력 : 2024/06/17 [10:56]

 

▲ 다음달 완공 예정인 여수 예술랜드 대관람차 기초 공사가 한창이다.  



해양관광 도시 전남 여수시가 새로운 관광 상품에 열을 올리고 있다.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개최에 대비해 여수를 찾는 방문객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하고 지속가능한 관광을 위해 새 옷을 입히고 있는 것이다.

 

17일 여수시에 따르면 대표관광지인 돌산 향일암에는 진입도로와 보행로 등을 개선하고 해돋이 포토존과 일출전망대, 야간 경관조명 등 일출광장을 새롭게 단장했다.

 

또 북한 반잠수정 전시관인 평화테마촌도 18억 원을 들여 전시공간을 현대화하고 VR체험장과 야외체험전시장, 주차장조성 등 내년까지 재생사업을 추진한다.

 

아울러 금오도에는 비렁길 활성화를 위해 지난 4월 4코스 내에 출렁다리(116m) 1개소를 추가 설치해 개통했다.

 

여기에 서부권은 국도77호선이 개통되면서 여수와 고흥을 잇는 남해안 관광벨트가 형성돼 기존 동부권에 치중돼 있던 관광객을 서부권으로 분산시켜 여수 원도심은 물론 여수 전 지역 곳곳에 테마관광 인프라를 구축 할 계획이다.

 

그 첫 번째로, 백리섬섬길 연결 주요 섬인 적금도에는 둘레길(2.6km)을 조성하고, ‘금굴’ 자원화정비와 화장실과 주차장 등 편의시설을 마련했다.

 

조발도 해오름언덕에는 관광객이 쉬었다가 갈 수 있는 정자와 그늘막 등 경관쉼터를 최근 준공했으며, 내년까지는 스카이워크도 설치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섬박람회 부행사장인 개도에는 테마관광자원 개발 사업이 한창이다.

 

이에 따라 총 사업비 91억 원을 들여 금년 1단계 사업으로 전망대 설치와 사람길 개선공사를 추진 중에 있으며 내년에는 2단계 사업으로 백패커들의 성지인 청석포를 개발할 예정이다.

 

▲ 여수 향일암 일출광장  



또 3,4단계로는 마녀목공원 및 주차장 조성, 항노화 웰니스 숲길 조성사업 등이 예정돼 있다.

 

특히 서부권의 핵심 관광지가 될 낭도와 사도에는 173억 원을 들여 길이 890m, 폭 3m의 인도교 설치, 공룡화석산지 등 숨어있는 천혜의 관광자원을 널리 알릴 계획이다.

 

화양면 백야대교 일원에는 남부권 광역관광 개발을 위한 1단계사업으로 테마스파와 해수피트니스를 갖춘 ‘해양웰니스센터’를 오는 27년까지 구축한다.

 

정기명 여수시장은 "아름다운 섬과 바다 천혜의 자연환경 등 관광자원을 바탕으로 특색 있는 관광자원 개발 사업을 확충해 나갈 계획이다"며 "2026여수세계섬박람회를 찾는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민간분야에서도 예술랜드에 추진 중인 대관람차가 다음달(7월) 중순 개장 예정이어서 여수의 새로운 관광 랜드마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su Art Land Ferris Wheel in final stages of construction... High expectations for filial piety tourism product...Promoting various tourism-linked projects to provide attractions in preparation for the 2026 Yeosu World Island Expo
Reporter Lee Hak-cheo
 

Yeosu, Jeollanam-do, a marine tourism city, is working hard to develop new tourism products.

 

In preparation for the 2026 Yeosu World Island Expo, we are providing attractions to visitors to Yeosu and creating new clothing for sustainable tourism.

 

According to Yeosu City on the 17th, Dolsan Hyangiram, a representative tourist attraction, has improved the access road and pedestrian path, and renovated the sunrise plaza, including a sunrise photo zone, sunrise observatory, and night landscape lighting.

 

In addition, the Peace Theme Village, a North Korean semi-submersible exhibition hall, will spend 1.8 billion won to modernize the exhibition space and promote regeneration projects by next year, including the construction of a VR experience center, an outdoor experience exhibition hall, and a parking lot.

 

In addition, in Geumo Island, an additional suspension bridge (116m) was installed and opened within Course 4 in April to revitalize Bireong-gil.

 

In addition, in the western region, with the opening of National Route 77, a southern coastal tourism belt connecting Yeosu and Goheung was formed, and tourists who were previously focused on the eastern region were dispersed to the western region, and a theme tourism infrastructure is planned to be built not only in the original downtown of Yeosu but also throughout the entire Yeosu region. .

 

First, a circumference path (2.6km) was created on Jeokgeumdo Island, the main island connected to Baekni Island Road, and ‘Geumgul’ was repurposed as a resource and convenience facilities such as restrooms and parking lots were prepared.

 

A scenic rest area, including a pavilion and shade canopy where tourists can take a rest, was recently completed on Haeoreum Hill in Jobal Island, and a skywalk is also planned to be installed by next year.

 

In addition, the theme tourism resource development project is in full swing on Gaedo, the vice venue of the Island Expo.

 

Accordingly, with a total project cost of KRW 9.1 billion, the first phase of the project this year is to install an observatory and improve people's paths, and the second phase of the project next year is to develop Cheongseokpo, a sacred place for backpackers.

 

In addition, the third and fourth stages are planned to include the construction of Witchcraft Park and parking lot and the construction of an anti-aging wellness forest path.

 

In particular, in Nando and Sado, which will become key tourist destinations in the western region, we plan to spend 17.3 billion won to install a footbridge 890m long and 3m wide, and to publicize hidden natural tourist resources such as dinosaur fossil sites.

 

In the area of ​​Baekya Bridge in Hwayang-myeon, a ‘Marine Wellness Center’ equipped with a theme spa and seawater fitness will be built by 27 as the first stage of the project to develop tourism in the southern region.

 

Yeosu Mayor Jeong Ki-myeong said, “We plan to expand unique tourism resource development projects based on tourism resources such as beautiful islands and the natural environment of the sea,” and “We will provide a variety of attractions to visitors to the 2026 Yeosu World Island Expo.” “He said.

 

Meanwhile, in the private sector, the large Ferris wheel being promoted at Art Land is scheduled to open in mid-July next month, and is expected to become a new tourism landmark in Yeosu.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e스포츠 페스티벌' 최강자 가린다...10개팀 결선 진출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