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국가산단 홀대하면 안돼요"..시의회, 정부에 석유화학산업 위기극복 대책마련 촉구

여수산단 1967년 조성 이래 국가와 지역경제 성장 기반 중추적 역할..2022년 4분기부터 적자 기록 … 글로벌 경기 침체, 우크라이나 전쟁, 중국 내 대규모 공장 증설 등 악재 겹쳐..여수산단 기업, 공장 가동 중단․인력 구조 조정 등으로 지역 중소기업․산단 협력․납품 기업 직격타 … 구여천 경제 붕괴 우려..여수시의회 “범정부 차원 지원 기구, 여수시의 여수산단 위기 대응 TF팀 구성해야

고용배기자 | 기사입력 2024/06/17 [12:51]

"여수국가산단 홀대하면 안돼요"..시의회, 정부에 석유화학산업 위기극복 대책마련 촉구

여수산단 1967년 조성 이래 국가와 지역경제 성장 기반 중추적 역할..2022년 4분기부터 적자 기록 … 글로벌 경기 침체, 우크라이나 전쟁, 중국 내 대규모 공장 증설 등 악재 겹쳐..여수산단 기업, 공장 가동 중단․인력 구조 조정 등으로 지역 중소기업․산단 협력․납품 기업 직격타 … 구여천 경제 붕괴 우려..여수시의회 “범정부 차원 지원 기구, 여수시의 여수산단 위기 대응 TF팀 구성해야

고용배기자 | 입력 : 2024/06/17 [12:51]

▲ 여수시의회가 ’여수국가산단 석유화학산업 구조적 위기극복을 위한 정부 대책 마련’을 촉구하고 나섰다.  



'여수국가산단 석유화학산업 구조적 위기극복을 위한 정부 대책 마련'을 여수시의회가 촉구하고 나섰다.

 

17일 여수시의회에 따르면 석유화학산업은 전체 제조업 생산의 6.1%, 수출의 7.9%를 차지하는 대한민국 핵심 기반 산업으로 연간 95조 원에 달하는 생산액은 국내 제조업 중 5위에 해당하며 2021년에는 551억 달러를 수출해 반도체·자동차에 이어 수출액 3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특히 여수국가산단은 1967년 조성 이래 국가와 지역 경제 성장 기반으로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해왔으며 2022년 말 기준 누적 생산액 101.7조 원, 누적 수출액 388억 달러를 달성해왔다.

 

하지만 최근 석유화학산업은 2022년 4분기부터 적자를 기록하며 예년 대비 영업 이익이 큰폭으로 감소하는 등 글로벌 위기에 직면해 있다.

 

한국무역협회는 2023년 석유 제품 수출액은 전년 동월 대비 15.9% 감소했다고 발표했으며 여수상의는 여수산단의 2023년 생산 실적이 전년 대비 9% 감소, 수출 실적 또한 12.4% 감소했다고 밝혔다.

 

여기에 글로벌 경기 침체, 우크라이나 전쟁, 중극 내 석유화학 공장 대규모 증설 등 악재가 겹쳐 구조적 위기가 계속되고 있으며 여수산단 기업들은 공장 가동을 중단했거나 중단 검토 중이라고 알려져 있다.

 

실제로 여수산단 내 롯데케미칼은 PET 라인 가동 중단을 검토하고 있고 LG화학은 SM 공장을 멈춰 세우며 인력 구조조정에 돌입한 상태로 지역 중소기업과 산단 협력․납품 업체도 매출이 급감하는 직격탄을 맞았다.

 

여수산단 배후 도시인 구 여천 지역 경제는 붕괴 위기에 직면해 있다. 임대로 내놓은 빈 상점가는 늘어가고 서비스업 종사자들은 구직을 위해 타 지역으로 이동하고 있다.

 

이에 따라 여수시의회는 △여수산단 석유화학산업의 구조적 위기를 극복하고 친환경 산업 전환을 유도할 수 있는 범정부 차원의 지원 기구 구성 △여수시 여수신단 위기 대응 TF팀 구성으로 여수산단 산업구조 개편 및 고용안정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su National Industrial Complex cannot be treated poorly... Yeosu City Council urges the government to come up with measures to overcome the petrochemical industry crisis
Yeosu Industrial Complex has played a pivotal role in the foundation of national and regional economic growth since its establishment in 1967... Recording deficits since the fourth quarter of 2022... Negative factors such as the global economic downturn, war in Ukraine, and large-scale factory expansion in China... Yeosu Industrial Complex companies are hit hard by local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industrial complex cooperation, and supply companies due to factory suspension and workforce restructuring... Concerns about economic collapse in Yeosu City... Yeosu City Council says, “A government-wide support organization should form a task force team to respond to the crisis at Yeosu Industrial Complex in Yeosu City.”
reporter goYongbae
 
The Yeosu City Council urged the government to prepare measures to overcome the structural crisis of the petrochemical industry in the Yeosu National Industrial Complex.

 

According to Yeosu City Council on the 17th, the petrochemical industry is Korea's core basic industry, accounting for 6.1% of total manufacturing production and 7.9% of exports. The annual production amount of 95 trillion won ranks 5th among domestic manufacturing industries, and will reach $55.1 billion in 2021. It was announced that it ranked third in exports after semiconductors and automobiles.

 

In particular, the Yeosu National Industrial Complex has played a pivotal role as a foundation for national and regional economic growth since its establishment in 1967, and has achieved a cumulative production of KRW 101.7 trillion and cumulative exports of USD 38.8 billion as of the end of 2022.

 

However, the petrochemical industry has recently been facing a global crisis, recording a deficit starting in the fourth quarter of 2022 and operating profits falling significantly compared to previous years.

 

The Korea International Trade Association announced that the export amount of petroleum products in 2023 decreased by 15.9% compared to the same month of the previous year, and the Yeosu Chamber of Commerce and Industry announced that the Yeosu Industrial Complex's production performance in 2023 decreased by 9% compared to the previous year and export performance also decreased by 12.4%.

 

The structural crisis continues due to a combination of negative factors such as the global economic downturn, the war in Ukraine, and the large-scale expansion of petrochemical plants in China, and companies in the Yeosu Industrial Complex are known to have halted or are considering halting plant operations.

 

In fact, Lotte Chemical in the Yeosu Industrial Complex is considering suspending operations at its PET line, and LG Chem has stopped its SM plant and begun workforce restructuring. Local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and industrial complex collaborators and suppliers have also been hit hard by a sharp drop in sales.

 

The economy of the former Yeocheon area, the city behind the Yeosu Industrial Complex, is on the verge of collapse. The number of empty storefronts put up for lease is increasing, and workers in the service industry are moving to other areas to look for jobs.

 

Accordingly, the Yeosu City Council △ formed a government-wide support organization that can overcome the structural crisis of the petrochemical industry in the Yeosu Industrial Complex and induce the transition to an eco-friendly industry △ formed a TF team to respond to the crisis at the Yeosu Industrial Complex in Yeosu City to reorganize the industrial structure of the Yeosu Industrial Complex and stabilize employment. He called for measures to be taken.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e스포츠 페스티벌' 최강자 가린다...10개팀 결선 진출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