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기명 여수시장, "순천의대 유치, 대학병원 여수 전제 대승적 지지"

이병운 순천대학교 총장 여수 방문...전남 동부권 지역민 위해 대승적 공동 협력키로

이학철기자 | 기사입력 2024/06/18 [18:30]

정기명 여수시장, "순천의대 유치, 대학병원 여수 전제 대승적 지지"

이병운 순천대학교 총장 여수 방문...전남 동부권 지역민 위해 대승적 공동 협력키로

이학철기자 | 입력 : 2024/06/18 [18:30]

 

▲ 정기명 여수시장이 18일 오후 시청 시장실에서 이병운 순천대학교 총장과 만나 전남동부권 의대 신설과 대학병원 여수유치를 위해 대승적 차원에서 공동협력하기로 약속했다.  



정기명 여수시장이 18일 오후 시청 시장실에서 이병운 순천대학교 총장과 만나 전남동부권 의대 신설과 대학병원 여수유치를 위해 대승적 차원에서 공동협력하기로 약속했다.

 

정 시장은 이날 "전남 동부권은 인구가 82만 명으로 경남 서부권과 인접해 사실상 100만 명 이상의 의료 수요가 있고 여수 국가석유화학 산단과 광양제철 등 고위험 산업시설이 밀집해 있는데도 의료환경은 매우 열악하다"고 지적했다.

 

그는 "전남 서부권에서 운영되고 있는 ‘권역외상센터’와 ‘닥터헬기’도 없으며, 급성기 4대 중증응급환자 비율과 전원율도 서부권에 비해 상대적으로 높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 같은 이유로 대승적으로는 순천대의 의대유치를 지지하지만, 여수대를 내줄 만큼 대학병원이 절실했던 여수시민들의 간절한 마음은 헤아려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어 "여수대만 없어진 상황이고 대학병원 설립 약속은 18년째인 지금까지 지켜지지 않고 있어 유감스럽다"며 "순천에 의대가 유치된다면 이러한 여수의 입장을 감안해 대학병원은 여수 율촌에 두는 게 옳다고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순천대 이병운 총장은 "대승적 차원에서 순천대 의대유치를 지지해 주신데 대해 감사드린다"며 "동부권 주민의 오랜 염원인 의과대학 유치와 대학병원 설립을 위해 최대한 협력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여수시와 순천대학교는 앞으로 여수시민을 비롯한 전남 동부권 주민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는 의료환경 개선을 위해 다양한 방법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su Mayor Jeong Ki-myeong, “We strongly support the hosting of a medical school and a university hospital in Yeosu.”
Lee Byung-woon, president of Suncheon National University, visits Yeosu... Decided to cooperate for the benefit of local residents in eastern Jeollanam-do...Reporter Lee Hak-cheo

 

On the afternoon of the 18th, Yeosu Mayor Jeong Ki-myeong met with Suncheon National University President Lee Byeong-un at the mayor's office at City Hall and promised to cooperate on a grand scale to establish a new medical school in the eastern part of Jeollanam-do and to attract a university hospital to Yeosu.

 

Mayor Jeong said on this day, “The eastern part of Jeollanam-do has a population of 820,000 people and is adjacent to the western part of Gyeongnam, so there is actually more than 1 million people in medical need, and high-risk industrial facilities such as the Yeosu National Petrochemical Industrial Complex and Gwangyang Steel are concentrated, but the medical environment is very poor. “He pointed out.

 

He explained, “There are no ‘regional trauma centers’ or ‘doctor helicopters’ operating in the western part of Jeollanam-do, and the ratio and transfer rate of the four major emergency patients in the acute phase are relatively high compared to the western part.”

 

He added, “For this reason, we support Suncheon National University’s hosting of a medical school, but we must consider the desperate feelings of Yeosu citizens who were so desperate for a university hospital that they gave up Yeosu University.”

 

He continued, “It is regrettable that only Yeosu University has disappeared and the promise to establish a university hospital has not been kept for 18 years,” and “If a medical school is to be attracted to Suncheon, considering Yeosu’s position, I think it is right to place the university hospital in Yulchon, Yeosu.” “He emphasized.

 

President Lee Byeong-woon of Suncheon National University said, “Thank you for your support in attracting Sunchon National University’s medical school on a Mahayana level,” and promised, “We will cooperate as much as possible to attract a medical school and establish a university hospital, which are long-standing aspirations of residents of the eastern region.”

 

Meanwhile, Yeosu City and Suncheon National University have decided to cooperate in various ways to improve the medical environment that protects the health and lives of Yeosu citizens and residents of the eastern part of Jeollanam-do.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e스포츠 페스티벌' 최강자 가린다...10개팀 결선 진출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