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고흥 앞바다 9톤급 낚시어선 좌초 인명피해 없어

이학철기자 | 기사입력 2024/07/09 [10:10]

여수해경 고흥 앞바다 9톤급 낚시어선 좌초 인명피해 없어

이학철기자 | 입력 : 2024/07/09 [10:10]

 

▲ 좌초 낚시어선에서 승객을 안전하게 이송하는 여수해경  



여수해양경찰서는 9일 새벽 시간대 고흥 앞바다에서 9톤급 낚시어선이 암초에 좌초됐으나 신속한 출동으로 탑승객 모두 무사히 구조됐다고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이날 새벽 1시 55분께 고흥군 영남면 외매물도 북쪽 약 185m 해상에서 9톤급 낚시어선 A호(승선원 22명)가 암초에 좌초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여수해경은 신고접수 후 경비함정과 구조대를 급파했고 도착 직후 낚시어선 기울기와 승선원 안전상태를 확인하고 선원들을 제외한 승객 20명을 먼저 구조정에 탑승시켜 구조했다.

 

사고 낚시어선 A호는 암초에 좌초돼 좌현으로 20도가량 기울였으며 구조대원이 위험 방지를 위해 리프팅백(부력재)을 설치하고 선원들과 함께 선저파공 개소를 확인했으나 손상 개소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사고 선박에 탑승한 승선원들은 모두 건강 상태에 이상이 없으며, 낚시어선 A호는 낚시 포인트 이동 중 저수심 암초를 발견하지 못해 좌초된 것으로 보고 있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문어 금어기가 해제되면서 낚시어선 출조가 많아짐에 따라 야간운항 시 세심한 주의 운항을 당부한다"며 "주변 지형지물을 파악하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아래는 구글로 번역한 영문기사 전문입니다영문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Yeosu Coast Guard, 9-ton fishing boat stranded off Goheung, no casualties
Reporter Lee Hak-cheo
 

Yeosu Maritime Police Station said on the 9th, “A 9-ton fishing boat ran aground on a reef off the coast of Goheung during the early morning hours, but all passengers on board were rescued safely through quick response.”

 

According to the Coast Guard, at around 1:55 a.m. on this day, a report was received that a 9-ton fishing boat A (22 crew members) was stranded on a reef about 185 meters north of Oemaemul Island, Yeongnam-myeon, Goheung-gun.

 

After receiving the report, the Yeosu Coast Guard dispatched a security vessel and a rescue team. Immediately after arrival, they checked the tilt of the fishing boat and the safety of the crew, and rescued 20 passengers, excluding the crew, by first boarding a rescue boat.

 

The accident fishing boat A was stranded on a reef and tilted about 20 degrees to the port side. The rescue team installed a lifting bag (buoyancy material) to prevent danger and checked the hole in the bottom with the crew, but it was confirmed that there was no damage.

 

All crew members on board the accident vessel are in good health, and fishing boat A is believed to have run aground after failing to discover a low-water reef while moving to a fishing point.

 

An official from the Yeosu Coast Guard said, “With the lifting of the ban on octopus fishing, the number of fishing boats has increased, so we ask you to be very careful when operating at night,” and added, “Efforts are needed to identify the surrounding terrain.”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메인사진
'여수시 e스포츠 페스티벌' 최강자 가린다...10개팀 결선 진출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