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양시, 대한민국 올해의 SNS 카카오 부문 '대상'
각종정책 실시간 제공과 불편사항 접수 등 시민소통 창구 역할 톡톡
기사입력  2018/10/11 [18:09] 최종편집    김두환기자


전남 광양시는 11일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2018년 대한민국 올해의 SNS 대상' 시상식에서 카카오 부문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올해로 4번째를 맞는 ‘대한민국 올해의 SNS 대상’은 한국소셜콘텐츠진흥협회가 주최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한국정보화진흥원 후원하고 있으며, SNS 활용능력이 우수한 공공기관과 민간기업을 대상으로 평가해 시상하고 있다.

선정은 블로그, 페이스북, 카카오, 유튜브, 인스타그램 등 각 분야별로 SNS 활용능력이 우수한 공공기관과 민간기업을 대상으로 소셜미디어 영향력 지수(koSBI)를 통한 정량평가와 전문가 평가를 거쳤다.

이번 평가에서 광양시는 캐릭터 ‘매돌이’를 활용해 지역소식, 볼거리, 먹거리에 접목시켜 공감지수를 높였다.

또 지난 1월에 새롭게 선보인 광양시 카카오톡을 통해 각종정책, 문화소식, 교육복지보건교통 등 생활정보, 재난정보 및 행동요령 등을 실시간으로 전달했다.

특히 시민이 궁금해 하는 정책과 생활정보 등을 알기 쉽게 카드뉴스로 콘텐츠화해 정보를 제공하고, 1대 1채팅방을 통해 접수된 1,625건의 민원 문의와 불편사항들을 신속히 답변해 줬다.

아울러 카카오톡의 장점인 실시간 양방향 소통채널의 강점을 활용해 시민과 활발히 소통하고 공감하는 소통행정을 펼치는 등 시민소통 창구 역할을 톡톡히 수행해 냈다.

김영관 홍보소통담당관은 "'광양시 카카오톡’이 시민과의 소통 채널이자 광양의 대표적인 홍보매체로 자리 매김하고 있다"며 "실생활에 도움이 되는 유익한 콘텐츠를 적극적으로 발굴해 공감하고 소통하는 SNS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양시는 카카오톡 채널 이외에도 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카카오스토리 등 총 6개의 SNS를 운영하고 있으며, 각 SNS별 특성을 살려 차별화된 콘텐츠로 공감대를 확산시켜 나가고 있다.

또 지난해에는 대한민국 SNS대상 기초지자체 市 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 브레이크뉴스전남동부.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